지적발달 장애인 농구캠프 (동남부장애인체육회)

“재능기부 지적발달 장애인 농구캠프”
제일장로교회 소망부와 동남부장애인체육회가 함께하는 Hot Summer 장애인 농구캠프
동남부장애인체육회(천경태 회장)에서는 이번 주 수요일(7/27) 부터 금요일(7/29)까지 오전
10시부터 1시까지 제일장로교회의(김은수 목사, 임시당회장) 장애인부서인 소망부와 함께 교회내
시설인 비전센타 체육관을 무료로 사용토록 배려하며 아틀란타 인근지역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지적발달 장애인 농구캠프를 하게됩니다.

아틀란타 지역사회에서 한인이 최초로 실시하는 스포츠 캠프인 장애인 농구캠프는 전문인
재능기부 형태로 운영되는 캠프 이지만 장애인들의 참여나 호응에따라 지속적인 프로그램으로
운영될 예정입니다. 이 일에 재능을 기부하며 참여하는 김기철 박사와 맹혁주 박사는 서울대학교
체육교육학 학사. 석사와 조지아스테이트 대학에서 특수체육 박사학위를 받은 인재들로 김기철
박사는 대학 재학중 농구선수로 출중한 실력을 발휘하였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맹혁주
박사는 세부적으로 특수체육을 전공하였으며 지역사회 장애인들을 섬기는 일에 기꺼이 시간과
노력을 함께하기로 하면서 힘들고 어려운 때에 훈훈한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천경태 장애인 체육회장은 지난 6월 캔사스 전미주장애인체전을 다녀온 후 대회에 참여한 전국
각지의 많은 지적발달 장애인들과 교류하며 기쁨과 감동을 경험하고 김순영 총단장과 함께
지역사회 장애인들을 위한 스포츠 활동을 좀 더 활성화하여 장애인 개개인의 건강은 물론
전반적인 삶의 질을 높이는 일에 좀 더 열심을 내기로 결단하며 장애인 예배를 드리는 지역교회 및
단체들과 연계하여 향후 단계적으로 도입예정인 스포츠 프로그램을 확대하기로 계획하고
있습니다.

아직은 스포츠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재정적인 부분뿐 아니라 인적자원이나 여러가지 이용 가능한
시설이나 환경이 부족하지만 특별히 이번 프로그램에 제일장로교회에서 기꺼이 체육관을 사용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고 김기철, 맹혁주 박사가 재능기부로 참여하며 캠프 준비에 탄력을 받아
시행을 하게되었다고 말합니다.

이번에 3일동안 열리는 장애인 농구 캠프는 수용할 수 있는 최대 참가자가 15-20명 정도로 선착순
접수를 받고있으며 참가자는 남여 성별에 관계없이 중학생 이상으로 장애인체육회로 참가신청을
하면 됩니다. 캠프 일정이 알려진 하루 만에 13명이 접수하며 장애인 가족들의 관심이 더해지고
있으나 운영상 약간 명의 충원만 가능한 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장애인체육회 연락처 : (678)362-7788 천경태 회장